2019.09.24 00:34 |
LG전자, ‘EISA 어워드’ 4개 부문 수상
2019/08/16 08:12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올레드 TV, 8년 연속 수상 ‘쾌거’
LG전자 올레드 TV 등 혁신 제품들이 영상음향전문가협회(EISA: Expert Imaging and Sound Association)로부터 최고 제품으로 선정됐다.

‘LG 올레드 TV AI ThinQ’, ‘LG 나노셀 TV AI ThinQ’, ‘LG 사운드 바’, ‘LG 엑스붐 고(XBOOM Go)’ 포터블 스피커 등이 4개 부문에서 ‘EISA 어워드’를 받았다.

‘LG 올레드 TV AI ThinQ(모델명: 65E9)’는 ‘EISA 베스트 프리미엄 올레드 TV’로 선정됐다.

2012년부터 8년 연속으로 ‘EISA 어워드’를 수상하며 올레드 TV 원조로서 기술 리더십을 이어갔다.

영상음향전문가협회는 이 제품에 대해 올레드 기반의 완벽한 블랙, 자연에 가까운 색 표현력은 물론, ‘2세대 인공지능 알파9’ 프로세서로 탁월한 화질과 사운드를 구현했다고 극찬했다.

또 공중에 떠 있는 듯한 혁신 디자인도 매혹적이라고 평가했다.

이 제품은 화면 아래에 투명 글래스를 사용하고, 그 뒤쪽에 스탠드를 배치해 스탠드가 거의 드러나지 않는 절제된 디자인으로 ‘iF 디자인 어워드‘ 최고상인 금상을 수상한 바 있다.

‘LG 나노셀 TV AI ThinQ(모델명: 65SM9000)’는 ‘EISA 스마트 홈 TV’로 뽑혔다.

영상음향전문가협회는 이 제품에 대해 ‘2세대 인공지능 알파7’ 프로세서를 기반으로 인공지능 화질과 사운드를 구현하는 만능 엔터테인먼트 솔루션이라고 평가했다.

독자 인공지능 플랫폼을 비롯해 구글과 알렉사의 음성비서 서비스인 ‘구글 어시스턴트(Google Assistant)’와 ‘알렉사(Alexa)‘ 등을 모두 탑재해 더 편리해진 인공지능 기능도 높이 평가했다.

‘LG 사운드 바(모델명: SL8YG)’와 ‘LG 엑스붐 고 포터블 스피커(모델명: PK7)’는 각각 ‘EISA 사운드 바‘와 ‘EISA 모바일 스피커’로 선정됐다.

두 제품은 LG전자가 세계적인 명품 오디오 전문기업 ‘메리디안 오디오(Meridian Audio)’와 협업해 탁월한 고음질을 구현한다.

LG전자는 9월 6일부터 11일까지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IFA 2019’ 전시회에서 ‘EISA 어워드’ 수상 제품들을 전시할 예정이다.

한편 영상음향전문가협회가 주관하는 ‘EISA 어워드’는 영상음향 분야에서 세계적 권위를 인정받고 있다. 영상음향전문가협회는 전 세계 20여 국가의 AV전문지가 참여하는 멀티미디어 협회다.

1982년부터 매년 영상, 음향, 사진, 모바일 기기 등 분야별 최고 제품을 선정한다.
외부 기술 전문가들로 구성된 심사위원단 평가로 수상작을 선정해 공신력이 높다.
[ 류석균 기자 jisik4523@newskan.com ]
류석균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newskan.com
뉴스칸(www.newskan.com) - copyright ⓒ 경제신문 No.1 뉴스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명칭 : (주)미래와경영 | 주소 :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84, 11층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2668 | 제호 : 뉴스칸
      등록일자 : 2013.05.28 | 발행인,편집인 : 조헌성 |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6-서울금천-1118호 | E-mail : news@newskan.com
      사업자등록번호 : 220-81-81950 | 전화번호 : 02)837-4490 | 청소년보호책임자 : 류석균
      Copyrights © NEWSKAN. All rights reserved. 
      경제신문 No.1 뉴스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