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22 17:12 |
상표출원에 부는 ‘워라밸’ 열풍!
2018/03/30 08:34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최근 3년간 레저상품 관련 상표출원 8.5% 증가
최근 ‘워라밸’ 바람을 타고 여가생활을 즐기기 위한 레저활동 관련 상품에 대한 상표출원이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일과 삶의 균형을 추구하고 여가를 중시하는 워라밸 바람의 확산, 국정운영기조인 국민 삶의 질 개선 등 최근 사회적 분위기가 상표출원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특허청에 따르면, 최근 3년간 대표적인 레저상품에 출원된 상표는 총 7만5,369건으로, ’15년 2만4,757건에서 ‘17년 2만6,856건으로 8.5% 증가하였는데, 이는 같은 기간 상표 전체의 출원 증감률 -2.3%에 비해 4배를 넘는 수준의 증가율이다.

같은 기간 상품별 출원 비중을 살펴보면, 레저의류가 50.1%로 가장 높았고, 등산용품 13.9%, 스포츠용품 12.7%, 오락/게임/놀이용품 11.6%, 낚시용품 6.1%, 골프용품 5.6%의 순이었다.

내국인 출원을 출원인 유형별로 보면, 개인의 출원 비중이 54.6%로 가장 높았고, 중소기업 28.6%, 중견기업 8.0%, 대기업 5.6%로 개인 및 중소기업의 출원 비중이 높게 나타났다.

이는 개인사업자나 규모가 작은 중소업체가 다양하고 전문적인 레저상품의 수요에 대하여 신속하고 탄력적으로 대응하는 것이 상대적으로 유리하기 때문인 것으로 해석된다.

특히 ‘17년도의 레저상품별 출원을 전년과 비교해보면, 골프용품에 대한 출원이 전년 대비 46.6%로 가장 높은 증가율을 기록하여 작년 LPGA 투어에서 15승을 합작하며 세계 최강을 자랑한 한국 여자골프의 실력에 걸맞은 상승세를 보였다.

한국인이 가장 좋아하는 취미로 조사(‘15년 한국갤럽)된 등산 관련 용품의 출원은 전년 대비 19.6% 증가했고, 레저의류는 11.3% 증가했다.

특히 레저의류의 출원 증가는 레저활동과 일상생활에서 모두 활용이 가능한 레저의류의 편의성과 기능성이 장점으로 부각되고, 스포츠 의류 및 관련 섬유제품 제조업 성장 등의 영향으로 풀이된다.

스포츠용품에 대한 출원은 전년 대비 9.0% 증가했는데, 건강에 대한 관심 증가, 스포츠용품업의 성장과 함께 금년에 한국에서 개최된 대형 스포츠 이벤트 등의 영향으로 보인다.

한편 실내 여가활동과 관련된 오락/게임/놀이용품에 대한 출원은 전년 대비 7.3%의 증가율을 기록했고, 낚시인구 700만 명 시대를 맞아 여러 예능프로그램에서 주요 콘텐츠로 등장하고 있는 낚시 관련 상품의 출원은 5.8% 증가했다.
[ 조헌성 기자 chohs@newskan.com ]
조헌성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newskan.com
뉴스칸(www.newskan.com) - copyright ⓒ 경제신문 No.1 뉴스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명칭 : (주)미래와경영 | 주소 :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84, 11층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2668 | 제호 : 뉴스칸
      등록일자 : 2013.05.28 | 발행인,편집인 : 조헌성 |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6-서울금천-1118호 | E-mail : news@newskan.com
      사업자등록번호 : 220-81-81950 | 전화번호 : 02)837-4490 | 청소년보호책임자 : 류석균
      Copyrights © NEWSKAN. All rights reserved. 
      경제신문 No.1 뉴스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