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9 07:08 |
뮤지컬 ‘사랑은 비를 타고’ 시즌9 7월 개막
2019/06/18 08:18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치열한 경쟁률의 공개 오디션을 뚫고 발탁된 출연진
7월 개막되는 국민뮤지컬 ‘사랑은 비를 타고’ 시즌9의 주역들이 공개됐다.

국민뮤지컬 ‘사랑은 비를 타고’는 1995년 초연된 국내 대표 소극장 창작 뮤지컬로 현재까지 24년째 수많은 관객들로부터 사랑을 받고 있으며 7월부터 2020년 1월까지 6개월간 시즌9으로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사랑은 비를 타고’는 일찍이 부모를 여의고 동생들 뒷바라지만 해 온 큰 형 동욱과 그런 형이 못마땅해 가출했다가 7년 만에 돌아온 막내 동생 동현, 이들의 갈등 사이에 엉뚱하게 끼어든 웨딩 이벤트업체 직원 미리 사이에 벌어지는 이야기를 통해 각박해진 세상을 감성적으로 촉촉하게 적셔 그렸다.

비 온 뒤 굳어지는 땅처럼, 비 개인 하늘에 펼쳐진 무지개처럼, 뮤지컬 ‘사랑은 비를 타고’는 단 세 명의 배역이 만들어내는 작지만 큰 감동과 울림을 주는 뮤지컬이다.

동욱 역에는 KBS <광개토대왕>, <대조영>, <태조왕건>, MBC <허준> 등을 비롯하여 영화 <찍히면 죽는다> 등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종횡무진 오가며 얼굴을 알린 바 있는 배우 이영호가 시즌7에 이어 이번 시즌9에도 합류하여 안정된 연기력과 노래로 다시 한 번 무대에 오른다.

또 뮤지컬<독립군>, <천변카바레>, 연극<골든타임> 등 다수의 작품으로 입지를 넓혀온 베테랑 배우 최형석과 뮤지컬<마리아 마리아>, <바람처럼 불꽃처럼>, <클레오파트라>, <엘리자벳> 외 다수 작품을 통해 이름을 알려온 배우 여운이 함께한다.

그리고 형이 못마땅해 홀연히 사라졌다 7년 만에 형의 생일날 나타난 막내 동생 동현 역에는 뮤지컬<화랑>, <루나틱>, <담배가게 아가씨>, 단편영화<사회생활>, <달려라택배>등 다양한 캐릭터를 통하여 얼굴을 알리고 있는 배우 양승호가 열연한다.

이와 더불어 뮤지컬<1446>, <나폴레옹>,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 연극<라쁘띠뜨위뜨> 등 다수의 작품과 2009년 <슈퍼스타 K> 시즌1에 나와 뛰어난 가창력으로 TOP5까지 오르며 눈길을 끌었던 배우 김주왕이 함께한다.

또한 형제의 갈등 사이에 엉뚱하게 끼어든 웨딩 이벤트 업체의 실수투성이 직원인 미리 역에는 현재 시즌8에서 통통 튀는 매력을 과시하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배우 이서영이 시즌9에서도 주인공 ‘미리’역에 낙점되어 다시 한 번 많은 관객들의 사랑을 받을 예정이다.

아울러 뮤지컬<만덕>, <젊음의 행진>, <그리스> 등에 출연한 배우 박경진이 쟁쟁한 오디션의 경쟁을 뚫고 발탁돼 기대를 모은다.

마지막으로 신인등용문으로 알려진 대표적인 뮤지컬 ‘사랑은 비를 타고’를 첫 데뷔작으로 이름을 올릴 배우 김수하가 시즌9 히든카드로 맹활약을 펼칠 예정이다.
[ 류석균 기자 jisik4523@newskan.com ]
류석균 기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newskan.com
뉴스칸(www.newskan.com) - copyright ⓒ 경제신문 No.1 뉴스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명칭 : (주)미래와경영 | 주소 : 서울특별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84, 11층 | 인터넷신문등록번호 : 서울 아02668 | 제호 : 뉴스칸
      등록일자 : 2013.05.28 | 발행인,편집인 : 조헌성 |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6-서울금천-1118호 | E-mail : news@newskan.com
      사업자등록번호 : 220-81-81950 | 전화번호 : 02)837-4490 | 청소년보호책임자 : 류석균
      Copyrights © NEWSKAN. All rights reserved. 
      경제신문 No.1 뉴스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